(사)한국온실가스검증협회
  • association
  • newsplaza
  • dataplaza
  • discussionplaza
  • community
  • 공지사항
  • 협회소식
  • 회원소식
  • 검증관련 뉴스
  • 교육신청게시판
  • 관련 입찰정보
  • 뉴스레터

온실가스 목표관리제 손질 예고… 예상배출량→절대량 변경 검토

ⓒ게티이미지뱅크<ⓒ게티이미지뱅크>



정부가 온실가스 감축목표 상향 등을 반영하기 위해 온실가스 목표관리제도 개선 방안을 모색한다.

환경부는 사업장 온실가스 목표관리제도가 국가 온실가스 감축목표(NDC) 달성을 위한 실효성 있는 제도가 될 수 있도록 개선 방안 마련을 위한 연구 용역에 착수했다고 16일 밝혔다.

온실가스 목표관리제는 온실가스 배출량이 일정 수준 이상인 업체 및 사업장을 지정해 감축목표를 설정하고 관리하는 제도다. 탄소중립기본법에 따라 2030년 국가 온실가스 총배출량을 2018년 대비 40% 감축해야 하는 만큼 온실가스 배출이 많은 부문의 업체를 선정해 집중 관리한다.

지난해 6월 말 기준 목표관리 대상은 363개로 산업통상자원부 184개, 국토교통부 89개, 환경부 51개, 농림축산식품부 24개, 해양수산부 15개 등이다.

환경부는 2012년 이후의 제도 운영 성과와 목표 부여 현황을 분석해 현재 운영 방식이 적절한지를 살펴본 후 탄소중립녹색성장위원회, 국회 등에서 요구한 제도개선 필요성을 검토할 계획이다.

개선 방안의 목표는 상향된 2030 국가 온실가스 감축목표(NDC)와의 정합성을 위해 절대량 방식의 감축목표를 수립하는 것이다. 현재 사업장 온실가스 목표관리제는 '예상배출량(BAU)'을 구한 뒤 감축률을 곱하도록 돼 있다. 반면 NDC는 2018년 기준으로 배출되는 온실가스의 절대량을 관리한다.

다만 사업장별 온실가스 감축 목표는 부문별로 관장하는 부처가 다르다. 발전 부문은 산업통상자원부가, 운송은 국토교통부가 맡는 식이다. 이 때문에 부처 간 이견이 있을 수 있는 만큼 업종과 부문별로 관리부처의 감축 여력을 세부적으로 분석, 감축 가능성을 고려한 목표를 제시할 방침이다.

또 계획기간 신규 도입, 이월 및 차입 등 유연성 확보 등을 포함해 제도 개선을 설계한다.

과거 감축목표 대비 초과감축량이 있는 업체들의 감축 노력을 인정해주는 방안도 개선 방안을 통해 마련할 계획이다. 예를 들어 배출량이 100으로 제한된 사업장이 90만큼을 배출해 10을 초과 감축한 경우 현재는 그 해 안에 외부 사업 등에 이를 활용할 수 있도록 허용하고 있다. 이 초과감축에 대한 인센티브를 소급해 적용할 수 있는지 등을 검토하는 것이다.

배출권 거래제, 공공부문 목표관리제 등 다른 감축제도와의 연계도 모색한다. 앞서 환경부는 공공부문의 온실가스 목표관리제 지침 일부개정안을 입법예고하고 공공부문의 2030년 감축 목표를 2018년 대비 37.4%로 강화한 바 있다.


최다현 기자 da2109@etnews.com (전자신문, 2024. 1. 16)
조회 수 :
149
등록일 :
2024.01.19
15:50:46
엮인글 :
http://www.kovaghg.or.kr/kova/2364865/35a/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www.kovaghg.or.kr/kova/2364865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1 "탄소중립 위한 RE100 절실"... 국내 기업들 신속하게 대응 전략 짜야 관리자 2024-04-05 36
70 [단독]거세지는 글로벌 기후규제… 환경부도 '통상전략' 짠다 관리자 2024-04-05 17
69 CBAM에 공급망 실사까지 ESG 무역장벽 확대… 수출기업 대응은 '34점' 관리자 2024-04-05 37
68 [인터뷰] 이유진 녹색전환연구소 소장 “전기요금 현실화가 탄소중립・온실가스 감축에 가장 기본 정책” 관리자 2024-03-21 32
67 민관, 2030년까지 452조 ‘친환경’ 금융지원… “온실가스 8597만톤 감축” 관리자 2024-03-21 43
66 EU 불화온실가스(F-gas) 규제 개정안, 3월 11일부 발효 관리자 2024-03-21 32
65 [단독] “탄소배출 1t에 220만원”… 韓, 인구소멸 전에 기후위기로 몰락? 관리자 2024-03-21 39
64 한국형 탄소차액계약제 나오나… 환경부 제도 구체화 착수 관리자 2024-03-04 40
63 EU, '탄소제거인증' 프레임워크 타협안 합의… 높아지는 기후장벽 관리자 2024-03-04 33
62 [기고] 트럼프 대선공약으로 본 미국 에너지 정책 관리자 2024-03-04 46
61 "무탄소에너지로 탄소중립 달성"… 한국, 국제에너지기구서 제안 관리자 2024-02-16 62
60 [인터뷰] 기후변화센터 사무총장 김소희 "탄소만큼이나 강한 메탄 규제 온다" 관리자 2024-02-16 66
59 1조 기후펀드 조성… 해상풍력 집중 육성한다 관리자 2024-02-16 52
58 그린수소 대량생산 길 연다… '대면적 광전극 모듈' 개발 관리자 2024-02-16 63
57 항공사 탄소배출량 의무 보고해야… 허위 보고시 제재도 관리자 2024-02-16 66
56 [기고] 자발적 탄소시장 전망과 과제 관리자 2024-02-01 87
55 임박한 EU CBAM 보고에 비상등 켜진 기업… 무역협회, 핵심실무 가이드 제공 관리자 2024-02-01 73
54 EU·미국 '탄소장벽'에 적극 지원… 고부가가치 산업 활성화 관리자 2024-02-01 62
53 올 연말 2035 NDC나온다… 고효율·친환경 전기차엔 보조금 '더' 관리자 2024-02-01 78
» 온실가스 목표관리제 손질 예고… 예상배출량→절대량 변경 검토 관리자 2024-01-19 149
  • 우편번호 08504 서울특별시 금천구 서부샛길 606, 대성디폴리스 A동 2406-1호
    Tel. 02-2038-3666~8   Fax.02-2038-3665   Email.service@kovaghg.or.kr
  • 사업자등록번호 119-82-09499
  • 본 웹사이트는 보안이 약한 IE6.0이하버전을 지원하지 않습니다. 여기를 클릭해서 업그레이드 해주세요.
  • 본 웹사이트에 수록된 모든 내용은 (사)한국온실가스검증협회의 소유로 대한민국 저작권보호법에 의해 보호 받고 있습니다
  • Copyright(c) THE KOREA VERIFICATION ASSOCIATION OF GREENHOUSE GAS All rights reserved 2012